남산에 워치한 하야트호텔 결혼식장.
결혼식장 밥중에서 두번째로 맛있음. 첫번째는 새빛둥둥섬ㅎ

애피타이저는 잡초, 새우, 쭈꾸미와 조개. 토마토소스가   특이함

버섯수프. 한국사람인디 그냥죽이나 주지 ㅠㅠ

샤베트. 얼음인줄 알고먹었는데 소금임ㅡㅡ   함정카드걸림

메인요리
안심이라 맛없지도 맛있지도않음. 딱 우리가생각하는 부드러운안심맛

개인적으로 채끝이나 등심좋아함.
생선같아보이는게 감자임.

감귤소스 얹은 치즈케익. 이게 젤맛있음. 쩐다.

기념품 챙김. 지금은 마당에 옮겨심음 ㅎ

메뉴판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