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www.facebook.com/piochun/posts/1287031144671820


김연철 인제대 교수의 혜안


여의도에 서식하는 친구가 물었다.

퇴진하라고 하라고해도 안하면 어떻게 해야 돼?


잘 들어. 일단 박근혜와 최순실을 정점에 놓고 원을 넓게 그려.

그리고 외곽에서 하나하나 치고 들어 가는 거지.


예를 들어 어제 JTBC에서 베트남 영사가 양심선언을 했지.

뭐 현재의 국정농단으로 치면 아무것도 아닐 수 있지.

그런데 그렇지 않아.

고구마 줄기 당기듯이 살살 당겨 봐.

헌법기관인 민주평통의 고질적인 부패도 나오고, 외교부의 어이 없는 인사시스템, 다 나와.

장관을 비롯해서 관련자가 한둘이겠어.

다 끄집어내서 고발할 것은 고발하고, 한마디로 적폐를 청소할 기회지.


그런데 이런게 한 두 군데가 아니지.

이미 드러난 곳이 이미 수십 군데야.

니네 원내대표가 그러데.

광장은 광장이고 정치는 정치라고.

좋은 말이지.

당을 비상대책 체제로 편성하고 상임위별로 박과 최의 적폐들을 드러내.

그리고 토요일 광장에 나와서 시민들에게 보고를 하고, 나머지 시간들은 최선을 다해서 진상을 파헤쳐.


그리고 서서히 밖에서 안으로 좁혀가.

재벌도 나오고, 언론도 나오고, 검찰도 나오고.

하나하나 얼마나 썩었는지 드러내고, 할 수 있으면 법안으로 제도로 고쳐.


박근혜게이트의 본질이 뭔지 아니?

그기 알고보면 즈그 아버지가 내질러 논 *덩어리야. 수십년간 한번도 치우지 못했지.

인물들도 마찬가지고.

배후의 어두운 그림자들도 전부 박정희의 하수인들지.


특검에다 떠넘기고 구경할 생각하지 말고.

수사는 수사고 정치는 정치야.

청문회나 국정조사, 국회가 할 수 있는 일을 최대한 하는거야


그리고 하나 걱정되는 게 있는데, 음모론에 빠지면 안돼.

세월호 7시간도 JTBC처럼 외곽에서 하나하나 좁혀가는 거야.

절대로 단정을 하면 안돼. 의혹만 제기하고, 언제나 해명은 범인이 하도록 해야 돼.

괜히 성급하게 단정지으면 되치기를 당할 수 있어.

팟캐스트에서 어쩌구 저쩌고 하는거에 홀리지 말고, 정보와 첩보를 명확하게 가려.


이런 식으로 좁혀가다 보면 기득권 세력들이 못견뎌.

아마 일정한 시간이 지나면 지들이 먼저 그만하자고 할거야. 안돼. 절대 받아들이면 안돼.


정말로 시대를 교체할 하늘이 준 기회라고.

이 정도면 됐다 할 때가 올꺼야.

하야든 탄핵이든 새누리당이 훨씬 적극적일거야.


이런 방식을 동양에서는 이이제이라고 해.

오랑캐는 오랑캐로 친다는 뜻이지.

서양에서는 노예는 노예로 죽인다고 하지.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